기사 메일전송
환경공단-스타벅스, 커피찌꺼기 재자원화 촉진에 맞손 - 커피부산물 재활용 시범매장 운영, 취약계층 청년 일자리 창출
  • 기사등록 2023-03-16 17:19:10
기사수정


환경부 전경

환경부 산하 한국환경공단은 3월 17일 커피찌꺼기(박) 재자원화 촉진 및 지역사회 취약계층 일자리 창출을 위한 업무협약을 체결하고, `커피찌꺼기 재활용 시범 매장(스타벅스 재능기부 카페)`을 한국환경공단 본사(인천시 서구) 물환경관 지하 1층에 개소한다.

 

이번 업무협약은 한국환경공단이 스타벅스코리아 및 인천서구지역자활센터와 한국환경공단 내에 커피찌꺼기를 재활용하는 `카페 지구별`을 개소하는 등 상호 협력하는 것이다.

 

이번 협약에 따라 ▲한국환경공단은 재활용환경성평가기관으로 자원순환 기술을 지원하고 ▲스타벅스 코리아는 커피찌꺼기를 재활용한 인테리어 제품 및 개점을 지원한다. ▲인천서구지역자활센터는 지역사회 취약계층 청년을 채용해 매장을 운영한다.

 카페지구별 전경

`카페 지구별`은 지역사회의 취약계층 미취업 청년을 직접 고용하여 일자리를 창출하고, 카페 운영에 따른 수익금을 취약계층의 자활·자립을 위해 사용하는 등 지역 경제 활성화에 도움을 줄 것으로 기대된다.

 

`카페 지구별`을 시작으로 한국환경공단과 스타벅스 코리아는 환경분야의 미래 지향적인 동반자 관계를 더욱 공고히 하고, 지역사회와의 상생발전을 위해 함께 힘쓸 예정이다.

 

또한, `카페 지구별`은 일회용품 없는 매장으로 운영되며, 탄소저감을 위해 다회용컵을 사용한다.

 

안병옥 한국환경공단 이사장은 "2050년 탄소중립 시대에 맞춰 이번 시범 매장이 커피찌꺼기의 폐기를 최소화하고 재자원화하는 선도적인 본보기가 되기를 희망한다"라며, "청년들이 꿈을 펼칠 수 있고, 지역사회가 활성화될 수 있도록 아낌없이 지원을 하겠다"라고 말했다.

 

1
기사수정
  • 기사등록 2023-03-16 17:19:10
나도 한마디
※ 로그인 후 의견을 등록하시면, 자신의 의견을 관리하실 수 있습니다. 0/1000
 많이본뉴스
게시물이 없습니다.
모바일 버전 바로가기