대한환경일보

HOME > 종합뉴스 > 연예·스포츠

문경시, “프로 스포츠로 지역경제 부양”

- 프로야구 2부 퓨처스리그 개막을 통해 지역경제 활력 불어넣어

편집국|2020-05-13
글자 크게글자 작게인쇄하기메일로 보내기스크랩
스포츠․전지훈련의 중심지로 떠오르고 있는 문경시가 프로야구 2부 리그인 퓨처스 리그를 통한 경기 부양에 나선다.
문경시에는 2013년 경기 성남에서 문경으로 이전한 국군체육부대가 소재하고 있고 해당 부대에 소속되어 있는 상무 야구단 ‘상무 피닉스’ 팀은 매년 프로야구 2부 리그인 퓨처스 리그에 참가하고 있으며, 부대 내 위치한 야구경기장에서 연간 60경기의 홈경기를 치르고 있다.
지난 5일 코로나19로 인해 일정이 연기되었던 KBO 프로야구리그 개막과 동시에 퓨처스 리그도 개막하며 해당 리그에 소속된 상무 야구단이 진행하는 홈경기 개최로 코로나19로 침체되었던 문경시 지역경기 활성화에 활력을 불어넣을 것으로 기대된다.
시 관계자는 “퓨처스 리그 개막으로 상무 야구단의 홈경기에 팀별로 40여 명의 선수와 경기 관계자가 문경을 방문하고 있으며, 리그가 진행되는 6개월 동안 연인원 2,400여 명의 선수와 관계자가 문경을 방문할 것으로 예상되어 지역경제 활성화에 큰 기여를 할 것으로 기대된다.”고 말 했다.
한편, 문경시와 국군체육부대는 문경시 우수 농․특산물 소비촉진운동을 함께 진행하고 국군체육부대 장병 외식의 날 행사 및 도시락 DAY행사 등을 실시했으며, 최근에는 장병들의 휴가와 외출통제를 해제해 코로나19로 위축된 지역경제 살리기에 총력을 다하고 있다.
송재영 기자



다른 곳에 퍼가실 때는 아래 고유 링크 주소를 출처로 사용해주세요.

http://kecn.kr/atc/view.asp?P_Index=3768
기자 프로필 사진

편집국 (mym3252@hanmail.net)

대한환경일보

[편집국   |   기자의 다른 기사보기]
<저작권자 © kecn.kr 무단전재 및 재배포 금지>
섹션메인으로인쇄하기메일로 보내기스크랩
페이스북으로 보내기트위터로 보내기요즘으로 보내기미투데이로 보내기