대한환경일보

HOME > 종합뉴스 > 정치·경제

최승준 정선군수, 지역 현안해결 “정세균 국민총리” 면담 가져

편집국|2021-04-06
글자 크게글자 작게인쇄하기메일로 보내기스크랩
최승준 정선군수는 지역 현안을 해결하고자 지난5일 11시 정부서울청사에서 정세균 국민총리와 면담을 가졌다.
이날 면담에서 코로나19로 인하여 세입감소분 특별교부세 등 재정지원과 정선알파인경기장 합리적 존치 방안에 대해 정책건의를 하였다.
최 군수는 코로나19로 인하여 2020년 기준 정선군 자체수입(996억원) 중 강원랜드 관련 세입(536억원)이 전체 세입의 54%를 자치하는 등 강원랜드 관련 세입 의존도가 매우 높은 정선군 현실을 설명하였으며, 특히 강원랜드 장기 휴장에 따른 세입감소로 코로나19 관련 사업비를 비롯해 생활SOC, 계속사업 등에 대한 군비 부담금 절대 부족하니 정부 차원의 특별교부세 지원 등 각별한 재정 지원을 건의하였다.
또한 정선 알파인경기적 합리적 존치를 위하여 지역의 주민들이 요구하고 있는 곤돌라 및 운영도로 존치와 활용에 대한 의견을 전달하고, 더불어 군의 입장인 사전 준비기간을 제외한 3년 간 곤돌라 시범운영 후 검증을 거쳐 존치 또는 철거 여부를 결정하자고 건의를 드렸다.
김석화 기자



다른 곳에 퍼가실 때는 아래 고유 링크 주소를 출처로 사용해주세요.

http://kecn.kr/atc/view.asp?P_Index=4566
기자 프로필 사진

편집국 (mym3252@hanmail.net)

대한환경일보

[편집국   |   기자의 다른 기사보기]
<저작권자 © kecn.kr 무단전재 및 재배포 금지>
섹션메인으로인쇄하기메일로 보내기스크랩
페이스북으로 보내기트위터로 보내기요즘으로 보내기미투데이로 보내기