대한환경일보

HOME > 종합뉴스 > 사회·IT

정선군, 폭설 피해농가 방문 현장 점검 실시

편집국|2021-03-11
글자 크게글자 작게인쇄하기메일로 보내기스크랩
최승준 정선군수는 지난9일 최근 폭설로 인해 피해를 입은 농가를 방문해 피해 현장을 점검하고 농업인들의 애로사항을 청취·격려했다.
최 군수는 이날 관계 공무원들과 함께 임계면 가목리와 용산리 지역의 피해 농가를 찾아 농업인들을 위로하고 피해복구 및 지원대책에 대하여 논의하는 시간을 가졌다.
또한 최 군수는 폭설로 인한 피해를 입은 농가에 대한 철저한 피해 조사를 통한 풍수해 보험가입 농가 보험금 지급 및 미 가입 농가에 대한 보상금 지원대책 마련과 피해 농가의 신속한 복구를 위한 인력지원 등 다양한 지원대책 마련에 총력을 다해 달라고 주문했다.
아울러 군에서는 폭설로 피해를 입은 농가를 대상으로 피해 접수를 받는 결과 비닐하우스를 비롯한 유리온실, 인삼재배시설 등 총 129개소 49,969㎡ 규모의 피해를 입은 것으로 접수되었으며, 시설별로 비닐하우스가 124동 38,182㎡, 유리온실 1동 6,611㎡, 인삼재배시설 4곳 5,176㎡ 등이며, 31.5mm의 적설량을 기록한 임계면이 가장 많은 피해를 입은 것으로 조사됐다.
최승준 정선군수는 영농철 이전에 피해복구가 이루어질 수 있도록 지역 농협과 행정의 협업을 통한 폭설 피해 시설에 대한 철저한 피해 조사와 신속한 복구지원을 위해 최선의 노력을 다하겠다고 말했다.



김석화 기자



다른 곳에 퍼가실 때는 아래 고유 링크 주소를 출처로 사용해주세요.

http://kecn.kr/atc/view.asp?P_Index=4443
기자 프로필 사진

편집국 (mym3252@hanmail.net)

대한환경일보

[편집국   |   기자의 다른 기사보기]
<저작권자 © kecn.kr 무단전재 및 재배포 금지>
섹션메인으로인쇄하기메일로 보내기스크랩
페이스북으로 보내기트위터로 보내기요즘으로 보내기미투데이로 보내기